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363)
서래섬 유채꽃 반포대교와 동작대교 사이에 자리잡고 있으며 1982년부터 1986년까지 올림픽대로 건설 및 한강 종합개발을 하면서 조성한 인공 섬이다. 외형상 서래섬은 수양버들이 서 있고, 거위와 붕어, 잉어가 산다. 봄철에는 유채꽃이 피어 사진 찍는 사람들로 붐비기도 한다. 유채꽃은 제주에서 2월부터 피기 시작하며 5월에 서울에 만개한다. 이 아름다운 꽃밭을 서래섬에서도 만날 수 있다.[1] 또한 1년 내내 각종 꽃과 식물들이 무성하게 자라면서 사진 촬영은 물론 산책을 즐기기에도 좋다. 서래1교, 서래2교, 서래3교로 연결된다. 입장료는 없다.
장미 장미의 계절이 되었어요 줄 장미가 예쁘게 피었어요
제14회 목욕탕 큐티목회 세미나 /김양재 목사 감사 인사 영상 제14회 목욕탕 큐티목회 세미나 “큐티 하나만으로 성도가 살아나고, 교회가 살아납니다.” 큐티엠(큐티선교회)에서는 지난 5월 16일 월요일부터 19일 목요일까지 나흘에 걸쳐 제14회 목욕탕 큐티목회 세미나(이하 ‘목세’)를 진행했다. 이번 세미나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한 지 2년 만에 현장에서 개최되었다. 약 200여 명의 목회자와 평신도 리더들이 참가했으며, 해외에 있는 참석자들은 줌을 통해 세미나에 참가했다. 주 강사로는 김양재 목사(우리들교회 담임)가 세미나를 인도했다. 김 목사는 (룻기), , (에스겔), (마태복음), (창세기), (골로새서) 강의를 전했고, 마지막 날은 여자 목장 탐방과 , 제14회 목욕탕 큐티목회 세미나 수료식이 진행되었다. 김 목사는 첫째 날 강의를 시작하..
제14회 목욕탕 큐티목회 세미나/우리들 교회 김양재 목사 제14회 목욕탕 큐티목회 세미나 “큐티 하나만으로 성도가 살아나고, 교회가 살아납니다.” 큐티엠(큐티선교회)에서는 지난 5월 16일 월요일부터 19일 목요일까지 나흘에 걸쳐 제14회 목욕탕 큐티목회 세미나(이하 ‘목세’)를 진행했다. 이번 세미나는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한 지 2년 만에 현장에서 개최되었다. 약 200여 명의 목회자와 평신도 리더들이 참가했으며, 해외에 있는 참석자들은 줌을 통해 세미나에 참가했다. 주 강사로는 김양재 목사(우리들교회 담임)가 세미나를 인도했다. 김 목사는 (룻기), , (에스겔), (마태복음), (창세기), (골로새서) 강의를 전했고, 마지막 날은 여자 목장 탐방과 , 제14회 목욕탕 큐티목회 세미나 수료식이 진행되었다. 김 목사는 첫째 날 강의를 시작하..
간편식사
즐겨 먹는 반찬
연산홍 귀걸이를 달아 놓은 듯 예쁘게 지는 꽃 꽃의 색은 붉은 계통이 대부분이나 노란색이나 흰색도 있다. 꽃은 한 가지 끝에 한 송이의 꽃만 피우며, 꽃잎의 모양은 겹잎인 것, 길게 갈라진 것, 쭈글쭈글한 것 등 아주 다양하다.
연산홍 흰꽃과 꽃술 꽃의 색은 붉은 계통이 대부분이나 노란색이나 흰색도 있다. 꽃은 한 가지 끝에 한 송이의 꽃만 피우며, 꽃잎의 모양은 겹잎인 것, 길게 갈라진 것, 쭈글쭈글한 것 등 아주 다양하다.